제품검색

대표이미지

Product

왜 하필 우리 아이가 쓰는 화장품에?

화장품 속 [천연] 단어에 속으면 안 되는 이유

 

우리 아이 화장품 고를 때, 또는 민감성 피부로 성분을 따져 고르시는 분들 중 천연, 알러젠 프리, 자연유래 등의 클레임을 사용하는 화장품을 많이 보실 수 있을 겁니다. #순하다 #안전하다 라는 느낌으로 브랜딩하거나, 광고되는 상품들, 과연 정말 안전한 걸까요? 사실은 상품을 팔기 위한 마케팅 용어라면 과연 우리 아이들에게 사용해도 괜찮은 걸까요?

향료에 대해 제대로 알아야 합니다

간혹 백화점 1층에 오래 있는 게 힘드신 분들이 있습니다. 화장품에 향을 입히는 ‘향료’로 인해 각종 어지러움, 메스꺼움, 두통 등을 느끼는 현상일텐데요. 이처럼 향에 예민하거나, 피부의 민감도가 높거나, 요식업계 종사자 등 여러 이유로 인하여 '향이 없는 제품'을 선호하는 분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는 추세입니다. 한마디로 '향은' 화장품을 고르는데 있어 핵심적인 요소가 되고 있는거죠.

담배, 매연보다 해로운 향의 진실

이렇게 중요도가 높아짐에 따라 향 관련 올바른 제품을 골라야 할 텐데요. 앞서 언급했듯 천연향, 알러젠 프리향, 무향 모두 안심할 수 없는 게 현실입니다. 실험 결과 안전하다, 순하다는 타이틀을 걸어 놓고 판매 중인 제품들의 유해성 수치가 상당하다는 결과가 나왔는데요. 자동차 매연, 고기 구울 때 나는 연기 등과 비교했을 때도 엄청난 수치를 보일 뿐 아니라, 무향 제품의 주원료가 되는 에탄올의 유해성은 담배 연기에 30배를 넘는 걸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토록 유해한 제품을 안전하다고 속여 판매하는 제품들이 우리 아이 몸에 닿고 있다는 게 믿을 수 없는데요. 우리는 어떤 제품을 사용해야 안전할까요? 우리 가족 모두가 사용해도 안전한 향료는 어떻게 표기돼 있는 걸까요? 마케팅에 속지 않고 현명하게 화장품을 선택하는 기준 한번 확인해 보시죠

상품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광고 스크롤 좌측 배너
최근본상품
0 / 0